본문 바로가기
사진생활/풍경

인왕산 범바위에서 내려다본 서울

by KODOS 2021. 4. 23.

지난 5월말에 인왕산에 다녀온 이후, 그동안 이것저것 머리 아프고 신경쓸 일들이 많아 포스팅을 미루고 있었던 사진들을 거의 두달이 다 되어서야 포스팅하게 되었다.

따로 하는 운동도 없는데다가 몸무게도 많이 나가서 평소에 산에 오르는 걸 너무 싫어하는데 서울의 모습을 담기 위해서는 산정상 만큼 좋은 곳이 없기에 어쩔 수 없이 저녁거리로 먹을 빵과 음료수까지 사서 안 그래도 무거운 배낭에 매달고 힘들게 한걸음 한걸음 올라갔다.

범바위에 도착한 후 자리를 잡고 사가지고 온 빵을 먹으면서 해가 지고 도시의 조명이 켜질 때 까지 시시각각 변하는 모습을 담았는데, 마음 같아서는 타임랩스도 시도해서 영상으로 담고 싶었지만 늘어나는 장비와 편집에 쏟을 시간과 열정, 게다가 그 장비들을 전부 짊어지고 올라올 체력이 없어서 꿈도 꾸지 못하고 있다.

시간이 지날 수록 헤이즈가 생기기 시작하면서 생각했던 만큼의 깨끗한 풍경을 담진 못했지만 아무도 없는 산정상에서 혼자 화려한 도시의 불빛을 내려다보고 있자니 힘들게 올라온 보람은 느낄 수 있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