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14

해남의 한정식 맛집 천일식당 완도로 여행을 가던 중에 들렸던 해남의 한정식 맛집 천일식당. 식당의 모습은 안마당이 있는 예전 한옥이며 여러 개의 방에 상이 차려져 있다. 상다리 휘게 한 상 가득 차려져 나오는 한정식의 비주얼부터 식욕을 돋운다. 두 아들들이 떡갈비와 불고기부터 먹어 치우는 바람에 맛은 많이 보지 못했지만 한 번쯤 들려볼 만하지만 식사 시간 때는 줄 서기를 각오하고 가야 한다. 2021. 9. 21.
통영 한일김밥 통영으로 여행을 갈 때면 꼭 한 번씩은 들리는 충무김밥 맛집인 한일김밥. 가격도 저렴하고 구수한 국물과 함께 먹는 김밥과 반찬의 조화가 맛깔스럽다. 2021. 9. 21.
거제 천화원 예전에 김우중 회장도 들릴 정도의 맛집으로 유명한 거제의 중식 맛집 '천화원'. 통영, 거제 여행에 처음 들렸다가 그 이후로도 두번은 더 들렸던 곳이다. 대표적인 메뉴는 바로 삼선짬뽕인데 우리가 알고 있는 일반적인 짬뽕과는 맛과 색깔부터 다른데 신선한 해물과 국물 맛이 일품이다. 2019년 6월 19일 방문 2020년 8월 21일 방문 2021년 1월 24일 방문 2021. 9. 4.
강릉의 맛집, 동화가든 평창동계올림픽 준비로 강릉을 자주 오가던 시절에 들렸던 동화가든. 올림픽이 끝나고 찾아가니 대기표를 받고 꽤 오래 기다려야만 먹을 수 있는 핫플이 되었다. 순두부짬뽕의 은근한 중독성에 자꾸만 찾게 되지만 이제는 먹고 싶어도 마음 먹고 가야만 하는 곳이 되었다. 2021. 9. 4.
동원집 뼈다귀 해장국과 순대 2019년 가을, 창덕궁 후원의 단풍을 감상하고 나서 화창한 가을 날씨를 즐기면서 을지로에 있는 동원집까지 걸어서 갔던 날. 여태껏 먹어봤던 뼈다귀 해장국 중에서 손에 꼽을 만큼 맛이 있었던 기억이 난다. 올해 가을에 다시 가볼 생각이다. 2021. 9. 4.
야경이 멋진 버거 맛집 더백푸드트럭 몇 년 전에 지인의 SNS를 보고 우연히 알게 된 더백푸드트럭에 방문했었다. 회사와 멀지 않은 곳에 있어서 퇴근 후 가족과 만나서 다녀왔는데 주차가 쉽지 않은 곳이라 차는 집에 두고 택시를 타고 다녀왔다. 해방촌 좁은 골목을 이리저리 올라가서 택시에서 내리면서 밖을 보니 이미 많은 사람들이 대기 중이었다. 꽤 오랜 시간을 기다린 끝에 들어갈 수 있었는데 루프탑의 자리는 대부분 2인석이라 루프탑이 바로 보이는 실내의 창가에 자리를 잡았다. 음식도 맛있었지만 용산 방향의 저녁 일몰이 보이는 야경 맛집이었다. 연인끼리 오면 분위기도 있고 맛도 있어서 꽤 즐거운 데이트를 즐길 수 있을 것 같다. 루프탑에서 사진찍기에 열심인 사람들. 저 멀리 용산 방향으로 일몰이 예쁘다. 아래부터 서빙된 음식 사진들인데 워낙 오.. 2021. 7. 31.
2018년 중국 난징 출장(남경대패당) - 2편 출장 중 빡빡한 일정 때문에 호텔과 회사만 왔다 갔다 하는 강행군을 하다가 드디어 난징의 엄청난 맛집인 '남경대패당( 南京大排档)'을 다녀왔다. 원래 예약이 거의 불가능하다고 하는데 현지 가이드를 통해서 어렵게 예약을 했다. 난징에도 여러 군데에 지점이 있다고 하는데 저녁 먹고 난징 시내도 구경할 겸 부자묘 근처에 있는 지점으로 다녀왔다. 이제부터 음식 사진들인데 사실 정신 없이 먹느라 사진도 제대로 못 찍고 뭘 먹었는지 음식 이름도 하나도 기억이 나질 않는다. 저녁식사가 끝나고 주변을 구경하고 하루를 마무리한다. 사실 여기도 뭘 봤는지 기억도 제대로 나질 않는다. 2021. 7. 31.
강원도 동해시의 냉면 맛집 '냉면권가(冷麵權家)' 몇년 전 강원도 도계 부근의 무건리이끼계곡으로 출사를 다녀오면서 도계읍내에서 우연히 들린 뚱보냉면의 맛을 잊지 못하고 나중에 다시 찾아 갔지만 이미 없어진 뒤였다. 그렇게 아쉬움을 뒤로 하고 발길을 돌렸던 기억이 있는데 우연히 지인의 소개로 강원도 동해시로 놀러 가면서 들렸던 곳이 바로 '냉면권가(冷麵權家)'이다. 식당에 들어가 냉면을 맛보는 순간 너무나도 익숙한 맛이어서 그 곳 주인장과 얘기를 나눠보니 바로 도계에 있던 '뚱보냉면'이 동해시로 이전해 와서 '냉면권가'로 바뀐 것이었다. 그 이후부터는 단골이 되어 강원도 동해안으로 갈 때면 항상 들리게 되었고, 일부러 여행코스도 냉면권가를 들려서 가도록 계획할 정도가 되었다. 냉면권가의 메뉴는 물냉면은 평양냉면 그리고 비빔냉명은 함흥냉면 식으로 준비가 되.. 2021. 7. 24.
망향비빔국수 본점 요즘 같은 무더위에 딱 알맞은 메뉴인 비빔국수가 맛있는 망향비빔국수. 영화 '강철비'의 한 장면에서 정우성과 곽도원이 함께 국수 먹는 장면을 보고 너무나 먹고 싶어져서 실제 장소를 찾아보니 망향비빔국수 본점이었다. 워낙 국수를 좋아하는 면식범인 나는 얼른 망향비빔국수 본점까지 1시간 넘게 운전해서 찾아가게 되었고 그 맛을 잊지 못해 아직까지도 종종 방문하고 있다. 특히 비빔국수를 먹고 나서 얼얼해진 혀를 달래기 위해 디저트로 먹는 시원 달콤한 탕후르의 맛은 일품이다. 2018년 3월 23일 방문사진 2018년 3월 28일 방문사진 2019년 3월 9일 방문사진 2019년 5월 18일 방문사진 2020년 10월 18일 방문사진 2021. 7. 23.
볼트 버거 하우스(Bolt Burger House) 엄청난 맛은 아니지만 회사 앞에 있어서 가끔 수제버거 생각이 날 때 마다 점심 식사 시간에 자주 갔던 곳인데 정확하지는 않지만 현재는 폐업 내지는 업종 변경을 한 것 같다. 2021. 7. 21.
육전식당1호점 요즘은 삼겹살 맛집이 엄청나게 많이 생겼지만 몇 년전에는 지금 같은 맛집이 많지 않았을 때에 방문했던 신설동의 육전식당1호점. 지인들과 회식으로 들린 곳이라 사진은 많이 없고 아이폰으로 찍은 사진이 전부이다. 2021. 7. 21.
군침 도는 추억의 탕수육 사진 몇 년 전 강릉으로 출장 다니면서 탕수육이 너무 맛있어서 단골처럼 들렸던 중국집이 있었다.(지금은 주인장의 건강 문제로 없어진 걸로 알고 있다.) 그 때 유일하게 찍어 두었던 탕수육 사진... 지금도 볼 때마다 조건반사 처럼 입안에 군침이 돈다. 2021. 7. 19.
[SONY A6000] 홍콩 완탕면 전문 음식점과 서울 시내 소경 추석연휴를 맞이하여 오랜만에 가족과 함꼐 시내의 맛집 탐방에 나섰다. 지난 번 이태원에서 우연히 들렸다가 맛에 반해 다시 찾게 된 청키면가. 알고보니 을지로에도 분점이 하나 있어서 시내의 교보문고를 가면서 늦은 점심을 먹기 위해 이번에는 을지로분점으로 갔다.청키면가는 홍콩에서 60여년간 4대를 이어온 완탕면 명가라고 하는데 내가 좋아하는 계란면 생면을 이용한 음식이 있어서 마음에 든다. 이태원에 있는 본점은 식사시간에 가면 엄청난 대기줄에 30분 대기는 기본이어서 왠만하면 식사시간은 피하는 것이 좋다.아래 지도는 이태원과 무교점의 위치인데 근처에 가게 되면 한 번쯤은 들려서 맛을 봐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 지금부터는 우리 가족이 시켜먹은 음식 사진들... 이날 따라 갈증이 심해서 평소 술도 잘 못 마시.. 2014. 9. 14.
[속초여행] 이름난 맛집인 '88생선구이' 방문 설악산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내려와서 속초 시내에서 제일 먼저 들린 곳은 맛집으로 알려진 '88생선구이'였다. 속초로 떠나기 전, 집에서부터 다양한 맛집을 미리 검색했었는데 많은 블로거분들이 소개해주신 곳이라 믿고 들려봤다. 생선구이집 앞에 주차를 하고 막상 들어가려고 하는데 둘째녀석이 땡깡을 부리는 바람에 겨우 억지로 안고서 들어갔는데, 그게 기분이 나빠서 식당에 있는 내내 눈을 감고 내 옆에 누워있었다. 그래도 숯불에 갓 구운 생선이 맛있는지 생선을 발라서 밥과 함께 주면 밥은 넙죽넙죽 받아 먹었다. 그렇게 생선과 함께 밥을 거의 2/3 공기나 해치웠다. 한가지 좀 마음에 들지 않는 점은 가격이 너무 세다는 점이었는데, 우리가 먹은 생선의 양이 과연 그 가격만큼인지는 의문이었다. 아뭏든 아이들이 잘 먹.. 2011. 3. 1.